default_setNet1_2

조길형 충주시장, ‘현장·적극행정전환!!’ 강조

기사승인 2021.09.17  14:44:12

공유
default_news_ad1

- 시민생활불편 현장 제도적 대책 강구해야..

   
▲ 조길형 충주시장

 [중원신문] 우재승 기자=  조길형 충주시장이 16일 진행한 정책토론영상회의에서 “시민생활불편반복민원 조치계획을 보고받고‘현장행정, 적극행정으로의 발상전환’” 강조하며, “안전·교통·소음·먼지·악취 등 생활불편현장의 제도적 대책을 강구하라”고 지시했다.

 
 조 시장은 “제기된 불편 사항을 해소하는 것에서 한발 더 나아가 불편을 초래할 수 있는 부분을 사전에 찾아내 차단하는 선제적·적극적인 행정을 펼쳐야 한다”며 “시민 삶의 현장이 우리의 업무장소라는 생각으로 일해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추석 연휴 기간에도 가장 중요한 것은 쓰레기, 코로나 방역, 응급상황 등 일상의 가까운 곳에서 벌어질 수 있는 문제들을 예방하는 데에 있다”며 “실제로 일어날 수 있는 문제점들을 상정한 대응체계를 준비해서 운영에 정밀함을 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명절이 지나간 후에도 지역사회의 코로나 안정세가 유지될 수 있도록 방역체계 운영과 생활 방역 동참 독려에도 노력을 이어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조길형 충주시장은 “시민들이 반복적으로 제기하는 민원에 대해서는 당장의 해결책을 구하기보다 거시적인 관점에서 근본적인 발전방향을 모색해야 한다”면서 “지역전반의 발전을 유도할 수 있는 제도적·행정적인 지원에 역량을 확대해 달라”고 말했다.

우재승 기자 don2009@hanmail.net

<저작권자 © 중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